밤집오피

[나나]섹시한 눈빛으로 잡아먹히고 왔습니다

본문

① 방문일시 : 7월30일



② 업종명 : 휴게텔



③ 업소명 몇 이미지 : 짹스



④ 지역명 : 잠실



⑤ 파트너 이름 및 이미지 : 나나



⑥ 업소 경험담 :


나나씨 보고왔습니다

전부터 프로필을 그렇게 믿는 편이 아니였기 때문에 그냥저냥 물이나 뺄 생각으로

예약을 잡고 들어갔는데 

이럴수가!! 프로필과 80%이상 씽크가 나오는 나나씨가 저를 보며 웃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오늘 땡잡았다고 생각하고 바로 웃으며 들어갔습니다 

기분이 좋아지니 저의 똘똘이도 덩달아 덩실덩실 위로 솟구쳤습니다

아담하면서 얼굴도 이쁘장하니 아주 좋았습니다

샤워서비스도 해주는데 혀 놀림이 아주 좋네요~

샤워 끝나고 침대로 올라가는데 표정이 아주 변신을 하더니 그렇게 섹시한 눈빛은

간만에 느껴봤습니다

애무도 부드럽게 정말 여자친구처럼 정성스럽게 해주는데

이에 질수가 있나요?

저도 아주 정성스럽게 애무를 해주니 다리도 점점 벌어지고 물도 적당히 나오는게

정말 즐기기에는 최상이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어려서 그런지 반응도 좋고~ 팥팥팥 하는데 흔들리는 자연산 B컵 가슴은 보기도 좋고

만지기도 아주 좋았습니다

뒷칙 할때는 엉덩이가 토실토실하니 장난으로 살짝살짝 때리면서 했네요~ ㅋㅋ

술을 좀 먹어서 그런지 조금 오래 했습니다

그랬더니 진짜 발싸하는데 느낌상으로 콘돔을 찢을듯하게 발싸를 한거 같네요

마무리까지 깔끔하게 해주는 나나~

내일이나 또 보러갈까 생각중입니다

thumb_up
추천 77
업소 출근부 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